Backdrumer의 프로필 사진

Backdrumer

Author's details

Date registered: 2008년 6월 2일
URL: http://

Latest posts

  1. 사순절 이야기 (36) – 모두 계획 하셨나? — 2012년 4월 3일
  2. 단체사진 — 2009년 1월 4일
  3. 득남을 축하합니다! — 2008년 12월 31일
  4. 흑임자죽 — 2008년 11월 14일
  5. 침묵의 낙지볶음;; — 2008년 11월 14일

Most commented posts

  1. 소풍갈 때 뭘 가져갈까 고민하셨던 분들 여기를 보세요~ — 13 comments
  2. 고등어조림 — 11 comments
  3. 득남을 축하합니다! — 11 comments
  4. 침묵의 낙지볶음;; — 9 comments
  5. 흑임자죽 — 7 comments

Author's posts listings

4월 03 2012

사순절 이야기 (36) – 모두 계획 하셨나?

마흔이후 제가 자꾸 떠올리게 되는 물음입니다. 누가 계획하셨든, 맞든 아니든 문득 패턴을 깨닫게 됩니다. 처음에는 “혹시?” 하다 “어, 또?”하다 “아~” 하고 확신하게 되는… 별것 아닌, 어른들께서 늘 말씀하시던, 앞에 넘 거창하게 시작해서 쫌 쑥스러운 패턴은요… 우리 인생의 모든 일들이 생겨나고 자라나 고통과 행복을 번갈아 겪다 완성(죽음)을 이루는 생노병사의 유기체적 과정을 거친다는 겁니다. 마흔전까지는 솔직히 그런 …

Continue reading »

1월 04 2009

단체사진

12월 31 2008

득남을 축하합니다!

2008년 마지막날 오전 8시 30분경 이윤과 안소현씨의 둘째아들이 건강하게 태어났습니다. 하루만 지나면 두 살이 되는 것 또한 겹경사 이네요. 산모도 건강하고, 아기도 3.3Kg로 건강하다고 합니다. 밖에는 함박눈이 내리고, 참 특별한 2008년 마지막 날입니다. 다시 한번 축하드립니다!

11월 14 2008

흑임자죽

검은깨보다 흑임자가 있어보이죠?ㅎㅎ 1. 쌀을 5T 불려놓고 흑임자 5T를 거름망에 담아 씻어줍니다 *이거 잘못하면 깨는 다 넘쳐나서 수채로… 2. 1번에 물 5C을 부어 계속 저어줍니다. 어느 순간 뻑뻑해지면 소금 1t 설탕 1T(각자 간에 맞게) 넣고 몇번 더 저어주고 불 끄면 됨다 3. 우아하게 나아가는 분위기엔 잣을 3개 꽃모양으로 놓아주세요 (손가락으로 하다 묻은 죽 빨아먹는 제 …

Continue reading »

11월 14 2008

침묵의 낙지볶음;;

다들 욕보셨슴다, 제가 기냥 땡초(=매운 고추)를 들이부었더니 이를 악물고 드시느라… 청양고추만 뺀 요리법을 올려보겠슴다, 아무도 물어보지 않았지만ㅋㅋ 1. $5.99하는 냉동 생낙지를 롯데에서 사셔서 빨판을 집중해서 굵은 소금으로 박박 문지릅니다. 대갈(인간의 머리) 부분을 정리하는 것이 관건! 마구 뜯어 긁어내야 됩니다, 대갈이 텅 비도록… 눈물이… 2. 양파, 파, 마늘, 생강, 고추장, 고춧가루, 물엿 중에서 있는 것은 많이 …

Continue reading »

10월 21 2008

교회행사 및 파티

10월 08 2008

뽁립(pork rib)

지지난주 메뉴 이제 올립니다, 죄송~ 양념 돼지갈비랑 같은데 아기 돼지 갈비뼈를 그대로 간직한… 1. 살이 좀 많이 붙은 것이 가격도 싸고 애들 먹기 더 좋은 것 같아요. 그런 생돼지갈비를 사서 찬물에 담궈 피 빼고 인스턴트 커피 몇 스푼 넣은 물에 푹~ 삶습니다. 2. 다 익힌 고기에 양념을 발라 화씨 400도 오븐에서 30분이상 양념이 꼬닥꼬닥해질 때까지 …

Continue reading »

8월 11 2008

소풍갈 때 뭘 가져갈까 고민하셨던 분들 여기를 보세요~

일요일에 얘기한 부분인데 혹 수정할 부분이 있으면 수요일까지 항의서한 올려주세요. 모든 총각들: 던킨 커피 기현이네: 야채, 밥 한 통 경희네: 고기 부분, 밥 두 통 상범이네: 과일, 김치, 음료수, 과자 저희집에서 저녁은 라면과 맥주로 준비하겠습니다. 마시멜로랑…

8월 02 2008

Sacred Journey

전 운이 아주 좋은 사람 같습니다. 정신없이 뒷북치다 온 캠프에서 제가 이렇게 감사한 마음이 드는 것을 보면… 일례로 목사님께서 촛불 켜고 아이들 둘러 앉으려고 하니 저에게 “거기 불 좀…” 하시면서 손으로 치는 흉내를 내시기에 전 또 센서가 있어 건들기만 하면 되는 줄 알았죠… 왼쪽 한번 쓸어보고 오른 쪽 함 쓸어보고… 목사님께서 또 얘기하셨죠 “그 안을 …

Continue reading »

6월 09 2008

돼지고기 볶음

1. 1시간 이상 찬물에 담궈 피를 뺀 돼지고기를 팔이 저려 도저히 더 못 썰겠을때까지 썰어줍니다. 함씩만 썰어보시면 질려서 당분간 돼지를 외면하게 될테니깐요… 미리 많이 준비해서 냉동실에 보관하심이… 제가 낸 공식임다; 더븐날 한꺼번에 썰 수 있는 돼지고기의 한계량($) =본인의 몸무게(kg)-20 예) 48kg인 사람은 28$어치의 돼지고기를 썰 수 있다는 거죠, 전 얼마치를 썰었을까요? 2. 고추장을 돼지 피부가 …

Continue reading »

Older posts «