«

»

3월 24 2011

사순절 이야기 (13) – (*-*)

윤정이씨 컴이 고장 났지요? 아마 아직 고치지 못하신듯… 일단 자리 잡아 놨습니다.

 

4 comments

Skip to comment form

  1. 장호준

    멜로 좌악 돌렸습니다. ㅎㅎ

  2. Yoon

    ㅜㅜ 이렇게 올리는거 아닌가봐요.
    이거 지워주시고 새로 올려주세요. 이멜로 보냈어요..

  3. jay

    Thank you

    어려서부터 내 육신의 엄마 아빠는 내가 뭘 먼저 구하지 않아도 먼저 필요를 채워주시곤 하였다. 언제나 과분하게 받으면서도 내게 주어지는 모든 것들이 그저 당연한 것인줄로만 알았다. 그러다 어느 순간 어른이 되고 엄마가 해줄 수 없는 것들이 하나둘 생기면서부터 내가 참 감사가 없는 사람이었고 운이 좋았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.
    나의 모든 것이 나로부터가 아닌 나의 부모님으로부터 더 크게는 하나님 아버지로부터 온 것인데 그것을 잊고 사는 순간 감사를 잃게 되는 것이 아닌가 싶다. 요즘의 내 모습이 그렇다는 것을 돌아보게 된다. 감사를 잃은 내 모습을 보며 하나님 아버지는 어떠실까.
    자 오늘부터 스토어즈의 매력을 찾아 보는거야. 삶속에서 감사를 훈련하고 기도하고 감사를 증진시켜 봅세

    이런연구 저런실험

    감사는 자신에게 베풀어진 다른 사람의 수고와 배려를 인식하고 고마움을 느끼는 것이다.
    한 연구에서 두 명의 교수가 실험 참가자를 모집하여 10주간 매주 한 번씩 일기를 쓰게 하였다. 일주일을 돌이켜 보고 자신에게 일어난 일을 적되 참가자들을 세 집단으로 나누어, 각 집단마다 다른 내용을 쓰도록 요청하였다. 한 집단은, 감사한 일 5가지, 다른 한 집단은 괴로운 일 5가지, 또 한 집단은 중요한 일 5가지를 적도록 하였다. 그리고 10주 전과 10주 후에 각 사람들이 경험하는 감사의 정도, 신체적 증상, 주변인을 대하는 생각과 행동, 전반적 삶에 대한 평가, 운동 시간 등을 조사하였다.
    분석 결과 10주 동안 감사한 일을 쓴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감사한 마음가짐을 더 많이 느낀 것으로 나타났다. 또한 이들은 자신의 삶을 더 좋게 평가하고, 다음 주에 좋은 일이 일어날 것이라는 기대도 더 많이 갖고 있었다. 놀랍게도 감사일기는 신체적인 면에도 차이를 만들었다. 감사한 일을 쓴 사람들은 몸이 불편하거나 아프다는 증상을 덜 호소했고, 괴로운 일을 쓴 사람들은 운동을 하는 시간이 더 적었다.

    감사는 자신에게 베풀어진 다른 사람의 수고와 배려를 인식하고 고마움을 느끼는 것이다.
    한 연구에서 두 명의 교수가 실험 참가자를 모집하여 10주간 매주 한 번씩 일기를 쓰게 하였다. 일주일을 돌이켜 보고 자신에게 일어난 일을 적되 참가자들을 세 집단으로 나누어, 각 집단마다 다른 내용을 쓰도록 요청하였다. 한 집단은, 감사한 일 5가지, 다른 한 집단은 괴로운 일 5가지, 또 한 집단은 중요한 일 5가지를 적도록 하였다. 그리고 10주 전과 10주 후에 각 사람들이 경험하는 감사의 정도, 신체적 증상, 주변인을 대하는 생각과 행동, 전반적 삶에 대한 평가, 운동 시간 등을 조사하였다.
    분석 결과 10주 동안 감사한 일을 쓴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감사한 마음가짐을 더 많이 느낀 것으로 나타났다. 또한 이들은 자신의 삶을 더 좋게 평가하고, 다음 주에 좋은 일이 일어날 것이라는 기대도 더 많이 갖고 있었다. 놀랍게도 감사일기는 신체적인 면에도 차이를 만들었다. 감사한 일을 쓴 사람들은 몸이 불편하거나 아프다는 증상을 덜 호소했고, 괴로운 일을 쓴 사람들은 운동을 하는 시간이 더 적었다.

  4. 장호준

    ㅊㅊ 이사람 아직 정신을 못 차리고 있는 듯…

답글 남기기